ID  PW  Auto 회원가입

 

 

 출석부  l  심리테스트게시판  l  혈액형이야기  l  배틀게시판  l  공포.미스터리게시판  l  방송.연예게시판  l  영화게시판 

 

 자유게시판  l  명대사게시판  l  인증게시판  l  자랑게시판  l  먹방게시판  l  생활정보  l  운세게시판  l  스포츠.게임 

 

 유머게시판  l  만화게시판  l  만화질문게시판  l  만화연구소  l  플래시게임  l  문상경매  l  내게시물 댓글확인 

 


대단한 꼬마 (당신은 이길 수 있을까요?)
글쓴이 : 봉스 날짜 : 2010-04-12 (월)
여기는 전철 안=


꼬마: 아저씨 어디까지 가여?
아저씨: 송내까지 간단다.
꼬마 : 엇!!!!!!!!!
아저씨: 왜 놀래냐 꼬마야??
꼬마 : 나두 송내가는데..
아저씨: 훗..그렇구나..
꼬마 : 아저씨 정말 반가워요..
아저씨: 그래..그래 ^^;;
꼬마 : 아저씨.......................... 근데 백원 있어여?
아저씨: 있는데...
꼬마 : 조봐요..
아저씨: (백원을 건네주며) 여기있다.. 근데 왜???


백원을 받고는 잽싸게.. 푸짐해 보이는 아주머니한테 뛰어갔다.


꼬마 : 엄마..엄마..저 아저씨가 나 착하다구 백원 줬다.
아저씨 : -_-;;;


백원을 갈취당한 아저씨는 모르는 꼬마가 더이상 귀찮지 않게 해서..
그나마 다행이다.라는 생각과 함께 저 엄마라는 아주머니는 애 교육을
어떻게 시켰길래 애가 저러는지 정말 이해가 안된다. 라고 생각했을거 같다.


꼬마 : 근데 아줌만 어디까지 가여????
아저씨: -_-;;
아줌마: 송내 안간단다. (후후후)
꼬마 : 그럼요????-_-;;
아! 줌마: 부평에 간단다.
꼬마 : 앗!!!!!!!!!!!!!!!!
아줌마: 왜 꼬마야? (불안...초조..)
꼬마 : 저두 부평에 가요!!! 반가워요..
아저씨: 넌 아까 나한테 송내 간다구 했잖아!!!!!!
꼬마 : 송내 거쳐서 부평가요.
아저씨+아줌마: -_-;;;;;;;
꼬마 : 아줌마 백원 인나요??
아줌마: 잔돈이 없단다 (후후후)
꼬마 : 자요.. 900원.
아줌마: -_-; ;;


와..어떻게 저런 꼬맹이가 있을까??? 정말 뻔뻔하다. 초등학교 1~2 학년
으로 보이는 애가 어떻게 저렇게 영악한건지...... 정말....동생삼고 싶다-_-;
그 꼬마녀석은 정말 겁대가리 마저 상실한 놈인거 같았다. 내옆..그러니까..
전철 문 옆에 세명의 살벌한 놈들이 서 있었다. 세놈다 무슨 조직인지
까만.. 골프점퍼 같은걸 입고 머릴 빡빡 밀은 놈들이었다.
먹물 묻은 문어같다.-_-;
꼬마놈이 드디어 일을 터트렸다.

꼬마 : 형.. 어디까지 가요?
문어1: (굵은 음성으로) 저리가!
꼬마 : 어디 가는데..
문어2: (꼬마 뒤통술 깠다) 퍼억!!!!!!!!
문어2: 저리 꺼져..


퍼억.... 소리가 울리며.. 깜짝 놀람과 동시에.. '돋나 아프? 渼? 란
생각이 스쳤다. 꼬마 놈이 너무 영악하니까 불쌍 하다는 생각 보다
후련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울먹 거리는 반대편 문에 기대 서 있는 꼬맹이가 조금은 애처로웠다.
동생 삼을 뻔한 놈인데....................... 를 떨쳐버리게 하는
꼬맹이놈 행동 -_-;;;;;;;;;;;;;;;;;;;;;


문이 열리자 마자..튀어 나가며..정말 그나이로 어떻게
저런 욕을 할까???? 하는 생각이 들정도로 욕을 잘했다.
꼬맹이 아버님은 혹시 '신 욕 개발 연구회' 같은 곳에 근무하는건 아닐까..
하는 생각도 잠깐 했다.

꼬마 : 문어대가리.. 비잉신..돈두 없는게.. 꺼져..
(글의 짤림을 염려해 이렇게 대신 하는 내가 원망 스럽다 t_t)
하며 ooo! 두 했다. 문이 닫히자.. 얼굴을 유리창에 비비며 ooo!! 했다.

문어대가리 삼형제: (얼굴이 빨갛게 달아 올라 할말을 잃고...
전철문이 무너져라 기세로 까댄다..
주먹으로.......발로.......... 문어대가리로-_-;)

정말 가관이었다. 꼬마놈은 문밖에서 덩치 셋에게 힘있는 뻑-큐를 날리고
문어대가리 덩치 삼형제는 지하철 안에서 열받아 어쩔쭐 몰라했다.
정말 잡히면 죽일듯한 기세였다. 근데............ 전철 문이 열렸다. -_-;;;
? ??♧?얼굴을 마구 비비구 인는 꼬맹이가 전철을 타려는 걸로 착각해서
였는지......아니면 누군가가 문에 끼었는지.... 하여튼 문이 열렸다 -_-;;
문열릴때 그 꼬맹이놈 표정을 봤어야 하는건데..
그놈 얼굴 스캔해서 자료실에 올렸다면 조회수 최소 4자린 보장한다,
돋나 웃겼다.-_-;; 문이 열리자 마자..
문어 대가리 삼형제가튀어 나갔고. 꼬맹인 잽싸게 도망갔다.
종종걸음으로-_-;;

부디 꼬맹이가 살아 있기를 빈다.

겸손한 자만이 다스릴 것이요, 애써 일하는 자만이 가질 것이다.


목록

하우유관 2010-04-13 (화) 16:04
웃기네요.......
kira50 2010-04-17 (토) 14:34
ㅋㅋ
secret 2010-06-27 (일) 10:57
ㅋㅋ
케로로짱 2010-07-14 (수) 13:50
ㅎㅎㅎ쩐다
인간맨 2010-07-21 (수) 16:13
돈줘보라고 할땐 "꼬마야,미안하지만 이 횽은 너따위 쓰레기같은놈에게 줄 돈은 없단다.그러니까 3초안에안꺼지면 죽여버리겟어^^알겠지?"라고 해줘야됨 꼬마가 앵기면 조용히 싸대기 갈기면되구
총두두두 2010-07-26 (월) 18:24
ㅋㅋ
이름 패스워드
600 글자 까지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공지  BGM 넣는법 (48)  아이템
공지  주의사항> 이야기방 글 제한사항 [필독] (71)  아자
82  그녀와 은밀한 밤을.... (9)  봉스
81  빨강공의 비밀은?? (10)  봉스
80  실제 시험 (9)  봉스
79  쪽팔려 (6)  봉스
78  300원(찡하네요) (9)  봉스
77  사랑스런 마누라 ㅡㅡa (4)  봉스
76  여자들이 싫어하는 여자^^ (7)  봉스
75  엄마도 데려 가렴 (5)  봉스
74  한국인 이라면 봐야 함  봉스
73  아버지의 사랑 (1)  봉스
72  맞지요??  봉스
71  엽기 초딩시 (3)  봉스
70  짜증나는 30선 (당신은 몇개나??) (2)  봉스
69  대단한 꼬마 (당신은 이길 수 있을까요?) (6)  봉스
68  반전 퀴즈^^ 절대 한번만 보고 풀기(맞히면 천재!) (12)  봉스
67  여자들이 혀를 내밀때(공감?) (4)  봉스
66  아그들아 어떠냐?? (6)  봉스
65  참으삼!! 운전기사 참을수 있을까??^^ (6)  봉스
64  엽기 일기 (6)  봉스
63  선녀와 나무꾼(경산도 버전) (5)  봉스
   791  792  793  794  795  796  

 

 

게시물의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에 신고해주시면 즉시 처리해 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