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Auto 회원가입

 

 

 출석부  l  심리테스트게시판  l  혈액형이야기  l  배틀게시판  l  공포.미스터리게시판  l  방송.연예게시판  l  영화게시판 

 

 자유게시판  l  명대사게시판  l  인증게시판  l  자랑게시판  l  먹방게시판  l  생활정보  l  운세게시판  l  스포츠.게임 

 

 유머게시판  l  만화게시판  l  만화질문게시판  l  만화연구소  l  플래시게임  l  문상경매  l  내게시물 댓글확인 

 


엄마의 말실수
글쓴이 : 국왕 날짜 : 2010-03-31 (수)
몆칠전 ..
아부지가 순찰을돌던 경찰차에 살짝 부딪치셧다 ..
사건당시 별다른 통증이 없는 관계로 그냥 집에 오셧는데 얼마전부터 다리에 통증을 호소하시다가 결국 병원에서 다리뼈에 금이갔다는 진단을 받으시곤 ..
 의사의 권유로 입원을 하시게 되었다 ..
아버지가 없는 집은 썰렁하기만 했다 ..
특히 엄마와 단둘이 밥을먹을떄 그 썰렁함이란 이루말할수조차 없다 ..
엄마도 그 썰렁함을 의식하셧던걸까 ?
어느날 엄마는 나에게 외식을 제안하셧고 ..
엄마와 난 밥을먹으러 근처 큰 식당에 들어갔다 ..
시끄럽고 활기찬 음식점 안에서 밥을먹으니까 엄마와 나의 기분도 조금은 좋아지는듯 했다 ..
한참 밥을 먹는데 엄마가 입을 여셧다 ..
" ....... 집에만 빈둥빈둥 있지말고 시간나면 아버지 면회나 한번 가라 .. "
순간 주변에서 밥을먹던 사람들의 시선이 우리 모자에게 집중됨을 느꼇다 ..
식은땀이 한방울 흘러 내렸다 ..
어 .. 엄마 면회라니요 .. -_ - ;
그럴떈 병문안이라고 해야 ...
" ... 핑계대지말고 아버지 면회한번가 아버지가 안에서 너를 굉장히 보고싶어하시더라 ..
" 주변에 있는 사람들이 점점 우릴 이상하게 쳐다보길 시작했다 .. 점점 수습하기는 힘들어져만 갔다 ..
엄마의 말은 계속 이어졌다 ..
" .. 그떄 경찰놈들만 아니였어도 ... 아버지도 경찰들을 상당히 증오하고 계신다 ..
" 어 ..엄마 .. 그런 오해의 소지가 다분한 발언을 .. 함부로 하시면 .. -_ - ;
우리모자를 바라보는 주변사람들의 시선이 예사롭지 않게 느껴졌다 ..
" .. 아버지 안계실 동안은 니가 우리집안의 우두머리다 .. 그러니까 너도 그에 걸맞게 행동해라 ..
" 우두머리라니 .. -_ - ; 집안의 가장도 아니고 우두머리 .. 아무튼 엄마는 이말을 끝으로 식사를 계속 하셧지만 ..
나는 주변의 따가운 시선떄문에 밥이 목구멍으로 도무지 넘어가지가 않았다 ..
엄마 ... 아버지는 죄를짓고 감옥에 들어가 계신게 아닙니다 ..
면회라니요 .. -_ - ; 병문안이라고 하셧으면 좋았을것을 ..
하마터면 귀여운 아들놈 -_ - ;
밥먹다 쪽팔려 죽을뻔 했습니다 ..

편안하게 자유를 누리며 살고 싶다면 없어도 상관없는 사치물을 제거하라.


목록

김말이 2010-04-20 (화) 21:25
어이없음...
푸른하늘 2010-05-29 (토) 08:36
뭐야 이건 ㅡㅡ;
위니 2010-07-26 (월) 20:28
허 겁나게 쪽팔렸겠네;;
뷔니 2010-07-26 (월) 20:57
쩝...;;
닉쿤N2pm바… 2010-08-10 (화) 16:43
면횤ㅋㅋㅋㅋ
kimminjeon… 2010-08-14 (토) 14:55
너무 창피하겠다 ;;
에그 2010-09-06 (월) 14:34
ㅋㅋ 추천하고감
not§kill… 2011-01-29 (토) 15:52
ㅋㅋㅋ대박...불쌍ㅋㅋ
LuPang 2011-08-04 (목) 12:51
창피하겟어여... ㅋㅋㅋㅋ
YuzurihaIn… 2013-01-31 (목) 06:40
실화? 인가요?........
이름 패스워드
600 글자 까지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공지  BGM 넣는법 (48)  아이템
공지  주의사항> 이야기방 글 제한사항 [필독] (71)  아자
28  무서운이야기 (23)  고아라
27  전화 (10)  메모지
26  웃긴이야기 (6)  메모지
25  사오정 (3)  메모지
24  [웃긴만화] 무섭다 ㅠㅠ (16)  고아라
23  [웃긴만화] 대반전 (7)  고아라
22  유재석과 여동생 (7)  아프로디테
21  형이좋아요 (8)  메모지
20  신부님 vs 목사님 (16)  국왕
19  신부님이 된 아이... (11)  국왕
18   (36)  메모지
17  세남자 (5)  메모지
16  어느아빠의 감동적인이야기 (18)  메모지
15  당신이 생각하는 우리나라는?! (5)  국왕
14  아버지란? (2)  국왕
13  아내... (7)  국왕
12  지게의자 효심 (5)  국왕
11  엄마의 말실수 (10)  국왕
10  야동 검색중 엄마가 온다면... (8)  국왕
9  남자가 무서워 하는것들30대~70대까지 (10)  국왕
   791  792  793  794  795  796  

 

 

게시물의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에 신고해주시면 즉시 처리해 드리겠습니다.